메뉴 건너뛰기

고객지원

2014101313371613826_1.jpg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에 중앙아시아국가 최초의 한국영화전용 시사회장 '키노 포럼' 개관 참석한 키르기스스탄 영화공사 울란 이사베케브 부사장(왼쪽부터), 키노 포험 대표를 겸하고 있는 서울상사 김현수 대표, 카니벡 오스모날리예브 의회 부의장, 아킴벡 타케쇼브 문화부 차관, 줄드스 바카쇼바 국립도서관장/사진제공=서울상사


키르기스스탄 국회 부의장, 문화부 차관 등 정부 인사 참석


중앙아시아의 키르기스스탄에 한류문화를 전파하는 한국영화 전용 영화관이 오픈 했다.

한국 시네마 전문 기업인 서울상사(대표 김현수)는 10일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의 국립도서관 2층에 한국영화 전문 시사회장을 개관하고, 키르기스스탄 문화부 및 키르기스스탄 영화공사와 한국 영화 및 영화기술 산업 분야에 관한 전반적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개관행사에는 키르기스스탄 의회 카니벡 오스모날리예브 부의장 겸 교육 문화 체육 분과 위원장, 키르기스스탄 문화부 아킴벡 타케쇼브 차관, 키르기스스탄 영화공사 울란 이사베케브 부사장, 국립도서관 줄드스 바카쇼바 관장, 키르기스필름 굴미라 케리모바 대표 등 키르기스스탄 주요 문화 영화관련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또한 주 키르기스스탄 한국대사관 유병석 참사관과 일본대사관 고이케 토카유리 대사와 러시아 총영사와 사우디아라비아 총영사 등 각국 외교사절들이 참석해 행사를 빛냈다.


축하사절 외에도 100여명의 키르기스스탄의 영상학과 등 대학생들 참석하여 한국영화와 한류문화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2014101313371613826_2.jpg

키노 포럼과 서울상사의 김현수 대표와 키르기스스탄 영화공사 울란 이사베케브 부사장(사진 오른쪽) /사진제공=서울상사


이날 행사는 개관 기념사와 축하 사절들의 축사로 진행 되었으며, 한국영화 소개와 중앙아시아 최초 3차원 입체음향 시스템인 바코(Barco)사의 오로(Auro) 11.1 사운드 시연 등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진행했다.


키르기스스탄 현지에 ‘키노 포럼(LLC Kino forum)’ 설립을 주도해 대표를 겸임하고 있는 서울상사 김현수 대표는 개관 기념사에서 “한국의 문화콘텐츠와 앞선 시네마 기술이 키르기스스탄을 통해 중앙아시아와 교류하는 새로운 장이 마련되는 뜻 깊은 자리”라고 평가하고 “러시아 영화업계의 영향을 많이 받아온 중앙아시아 지역에서 다양한 한국 영화의 경쟁력이 있는 컨텐츠와 차별화된 뛰어난 기술 등을 선보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행사를 공동 주관한 키르기스스탄 줄드스 바카쇼바 국립도서관장은 축사를 통해 ‘키노 포럼이 세계적인 수준급의 시사회장을 개관해 준 것에 대해 무한한 영광‘임을 나타냈으며 카니벡 오스모날리예브 의회부의장은 ‘의회에서 한국영화를 통해 키르기스스탄 영화가 발전할 수 있도록 키노포럼과 원활한 협력관계를 가질 것’이라 밝혔다.


아킴벡 타케쇼브 키르기스스탄 문화부차관은 축사에서 ‘한국영화는 활동적이고 흥미가 가는 영화이며, 키르기스스탄 국민들도 한국영화같이 질 높은 영화를 보기를 원한다.’며 ‘문화부는 키노포럼의 한국영화 보급에 도움을 줄 것임‘을 다짐했다.


주 키르기스스탄 한국 대사관 김창규 대사를 대신해 참석한 유병석 참사관은 ‘민간외교사절로서의 키노포럼의 성과’를 높이 평가하며 ‘한국 영화 시사를 통해 한류문화가 더욱 활성화 되고 키르기스스탄과의 우호가 증대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시했다.


2014101313371613826_3.jpg

김현수 대표가 한국영화 전용관 '키노 포럼'에서 내빈들에게 감사의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서울상사


한편 서울상사는 1960년대 한국 필름영화 산업을 기반으로 2000년대 디지털 시네마 분야에 진출해 영화 컨텐츠와 시네마 프로젝터, 음향장비 및 차세대 영상과 음향기술 관련 사업을 하고 있는 시네마 전문 기업이다.



문완식기자 munwansik@mt.co.kr
munwansik@mt.co.kr 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NEWS

보도자료

  1. 14
    Oct 2014
    13:38

    키르기스스탄 최초 한국영화 전용관 오픈

    중앙아시아의 키르기스스탄에 한류문화를 전파하는 한국영화 전용 영화관이 문을 열었다. 한국 시네마 전문 기업인 서울상사(대표 김현수)는 10일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의 국립도서관 2층에 한국영화 전문 시사회장을 개관하고, 키르기스스탄 문화부 및 ...
    By서울상사 Views2708 file
    Read More
  2. 14
    Oct 2014
    13:35

    서울상사 키노포럼, 키르기스스탄 문화부와 업무협약

    [OSEN=강희수 기자] 한국 시네마 전문 기업인 서울상사(대표 김현수)가 오늘 10일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에서 키르기스스탄 문화부와 한국 영화 및 영화기술 산업 분야에 관한 전반적인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서울상사는 1960년대 한국 필름영화...
    By서울상사 Views2204 file
    Read More
  3. 13
    Oct 2014
    18:24

    키르기스스탄 최초 韓영화 시사회장 키노 포럼 개관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에 중앙아시아국가 최초의 한국영화전용 시사회장 '키노 포럼' 개관 참석한 키르기스스탄 영화공사 울란 이사베케브 부사장(왼쪽부터), 키노 포험 대표를 겸하고 있는 서울상사 김현수 대표, 카니벡 오스모날리예브 ...
    By서울상사 Views2647 file
    Read More
  4. 13
    Oct 2014
    18:16

    키노 포럼, 키르기스스탄에 한국영화시사회장 개관

    중앙아시아국가 키르기스스탄의 수도 비슈케크의 국립 도서관에 자리잡은 키노 포럼 영화 시사회장 전경. 10일 개관을 하게 되면 앞으로 한국영화 및 문화 콘텐츠의 중앙아시아 지역 보급 및 한류 확산에 중요한 기여를 할 전망이다. 중앙...
    By서울상사 Views1969 file
    Read More
  5. 13
    Oct 2014
    17:43

    韓영화, 키르기스스탄 통해 중앙亞 공략 나선다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에 있는 국립중앙도서관 전경. 이곳에서 키노 포럼이 중앙아시아 국가들을 대상으로 하는 주요 사업이 펼쳐지게 된다. 한국 영화 산업이 중앙아시아 지역에 한류열풍을 이어갈 전초기지를 마련하게 돼 큰...
    By서울상사 Views1952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